This is the end
Hold your breath and count to ten
Feel the earth move and then
Hear my heart burst again


이게 마지막이야

숨을 참고 열까지 세어 봐

땅의 움직임을 느껴보고

또다시 터져가는 내 심장에 귀를 대봐



For this is the end
I’ve drowned and dreamed this moment
So overdue, I owe them
Swept away, I’m stolen


이 마지막을 위해

난 깊이 가라앉았고 이 순간을 꿈꿔왔어

그렇게 한참이 지나서 나는 빚을 졌고

휩쓸려져 떠내려가다 나 자신을 도둑 맞았어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face it all together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face it all together
At SKYFALL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걸 내버려 둬, 무너져 산산조각이 나버려도

우린 당당히 서서 그 모든 걸 함께 마주할거야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걸 내버려 둬, 무너져 산산조각이 나버려도

우린 당당히 서서 그 모든 걸 함께 마주할거야

스카이폴에서…



SKYFALL is where we start
A thousand miles and poles apart
Where worlds collide, and days are dark
You may have my number, you can take my name
But you’ll never have my heart


하늘이 무너지는 그곳이 우리의 시작이야

수천 마일 떨어진 반대편에 있는

낮이 어둠으로 물든 세상들이 부딪히는 곳에서

넌 내 번호도 가지고 내 이름마저도 가져갈 수 있겠지만

내 심장만은 절대로 가지지 못할 거야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face it all together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face it all together
At SKYFALL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걸 내버려 둬, 무너져 산산조각이 나버려도

우린 당당히 서서 그 모든 걸 함께 마주할거야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걸 내버려 둬, 무너져 산산조각이 나버려도

우린 당당히 서서 그 모든 걸 함께 마주할거야

스카이폴에서…



(코러스)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하늘이 무너지게 내버려 둬

무너져내려 산산조각이 나더라도 우린 당당히 일어설거야



Where you go I go
What you see I see
I know I’ll never be me without the security
Are your loving arms
Keeping me from harm
Put your hand in my hand
And we’ll stand


네가 가는 곳에 나도 가고

네가 보는 걸 나도 보겠지

나를 감싸안아 지켜주는

네 사랑이 담긴 두 팔이 없다면

내가 나로서 있을 수 없다는 걸 알아

네 손을 뻗어 내 손을 잡아, 우린 일어설거야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face it all together
Let the Skyfall, when it crumbles
We will stand tall, face it all together
At SKYFALL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걸 내버려 둬, 무너져 산산조각이 나버려도

우린 당당히 서서 그 모든 걸 함께 마주할거야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걸 내버려 둬, 무너져 산산조각이 나버려도

우린 당당히 서서 그 모든 걸 함께 마주할거야

스카이폴에서…



Let the Skyfall
We will stand tall
At SKYFALL


하늘이 무너지도록 내버려 둬

우린 당당히 일어설거야

스카이폴에서 —

완순군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